소식·공지

[사업후기] 평화축구코리아가 파리평화포럼에 다녀왔습니다!!!

작성자/Author
관리자
작성일/Date
2019-11-25 17:17
조회/Views
821

파리에서 대한민국의 평화에 대한 열정


그리고 평화축구가 하는 일을 열심히 전파했습니다


 


2019 파리평화포럼에 평화축구코리아가 공식적으로 초청되었습니다. 프랑스 대통령 에마뉘엘 마크롱을 비롯해 33국의 지도자들과 유엔 사무총장 구테흐스, 그리고 7000명의 참여자들이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라 그랑드 알르 드 라 비에트(La Grande Halle de La Villette)에 모였습니다.

2019년 11월11일(월)~13일(수) 열린 포럼은 지난해 창설된 국제회의로 마크롱 대통령의 제안으로 개최되었습니다. 파리 평화 포럼은 제1차 세계대전 종전 100주년을 기념해 전쟁의 아픔을 되새기고 영구적인 평화 정착을 위해 전 세계가 협력하자는 취지로 마련되었습니다. 올해 포럼에서는 140개 국가의 대표단이 방문하였고, 114가지나 되는 평화를 지향하는 프로젝트에 대해서 알아볼 수 있었습니다. 이 114가지의 프로젝트는 700개 이상 참여 신청 단체에서 뽑힌 프로젝트입니다.

평화축구코리아는 단순히 초청을 받은 것뿐만이 아니라, 주최 측에서 포럼 등록비와 실무자의 여비를 다 지원을 받았을 만큼 평화축구의 매력을 인정받았습니다. 또한 평화축구 코리아는 포럼에서 유일한 스포츠 관련 프로젝트였으며 유일하게 한국에서 온 프로젝트 운영 팀이었습니다.

대한민국으로부터 온 평화 메시지를 평화축구코리아 혼자 전달하기가 약간 부담스럽기도 했지만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답게 한국 민간단체의 입장을 열심히 전파했습니다. 특히, 유럽에서는 남북관계 조정에 제재가 효과적이라는 담론이 강하게 퍼져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제재보다는 남북한의 인도주의 협력과 교류의 필요성 그리고 평화에 대한 열정을 평화축구 부스 방문자에게 거듭 강조했습니다. 파리평화포럼에서 우리가 핵심으로 전달하려는 내용은 한반도를 관통하는 평화뿐만이 아니었습니다. 한반도의 전체적인 문제를 넘어, 대한민국 내부의 문제에 대해서도 초점을 맞추었습니다. 남한과 북한의 분단은 대한민국 사회 내에서도 아주 큰 악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분단으로 인해 발생한 한국의 경쟁적인 사회 체계 하에서, 남북 관계에 대해 고민할 여유가 없거나 남북문제에 관심을 가지지 않는 학생들에게 평화교육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주입식이 아닌 학생 스스로의 주체성이 중심이 되는 평화교육, 모두가 평화 추진 과정에서 참여하는 것을 강조하는 평화교육, 그리고 협력을 경험할 수 있는 평화교육이 필요하다고 파리평화포럼에 방문한 관계자들과 많은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반응은 매우 긍정적이었습니다! 평화축구가 다른 프로젝트와 많이 다르기 때문인지는 몰라도, 포럼 참석자들이 꾸준히 우리 부스에 방문했습니다. 평화축구 실무자들과 함께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정책자문위원이자 더블린 트리니티 칼리지에서 방문한 김동진 교수, 그리고 국제평화축구 본부 브라이톤 대학교에서 파견 나온 두 명의 활동가가 같이 파리평화포럼 참여를 도왔습니다.

국제 축구 연맹 FIFA가 발족한 FIFA Foundation의 CEO이자 1998년 월드컵 우승팀 선수였던 Youri Djorkaeff에게 평화축구 활동을 설명하고 의의를 잘 전달하기도 했습니다. Youri Djorkaeff는 대략 30분 동안 평화축구 진행 방식에 대해 저희 활동가들과 이야기를 나누기도 했습니다. 평화축구코리아 대표단은 성공에 필요한 조건을 신중히 갖춘다면 스포츠는 지역사회를 변현시키는 의미 있고 강력한 도구가 될 수 있다고 강조 했습니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스포츠 자체가 도덕적이며 평화로운 것이 아니라, 스포츠를 접근 도구로 조심스럽게 활용한다면 평화를 위한 강력한 도구가 될 수 있다는 사실 그 자체입니다. 한국에서 상징적 남북 엘리트 스포츠 행사를 넘어, 앞으로 우리 청소년들이 자신들의 삶 속에서 평화 감수성을 가질 수 있도록 돕는 풀뿌리 스포츠의 새로운 역할을 기대할 수 있으며 이런 관점에 대해 많은 공감을 얻을 수 있었습니다.

평화축구 프로젝트를 공식적으로 홍보할 수 있는 부스 이외의 장소에서도 평화축구를 홍보할 수 있었습니다. 어떻게 스포츠를 통해 평화를 함께 모색해볼 수 있는지 25분 동안 발표할 기회가 있어 관심이 있는 세계 각국에서 모인 여러 사람들에게 발표하고 함께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파리평화포럼이 주요하게 내세운 주제 6가지는 ‘평화와 안보’, ‘신기술’, ‘환경’, ‘개발’, ‘포용적 경제’, ‘문화와 교육’ 등입니다. 평화축구 부스가 아주 분주해서 다른 부스를 충분히 구경할 기회는 없었습니다만, 다른 흥미로운 프로젝트가 많은 것 같았습니다. 평화를 구축하는 데 있어 정부뿐만 아니라 민간 사회가 아주 큰 역할을 해야 한다는 것을 다시금 느낄 수 있었습니다.

파리평화포럼 소식을 마무리하며, 3가지 핵심 성과를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첫 번째로, 한반도로부터의 평화 메시지를 세계 각국의 참여자에게 펼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두 번째로, 평화축구코리아가 국제적인 연대감과 네트워킹을 얻을 수 있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마지막으로, 특별한 조건을 마련해둔다면 스포츠가 평화구축에 어떤 역할을 할 수 있는지에 대해 적극적으로 논의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평화축구 프로그램이 파리평화포럼에 초청되어서 영광이었습니다 ^^

전체 918
번호/No 제목/Title 작성자/Author 작성일/Date 조회/Views
공지사항
[채용] 2020년 활동가 채용 공고
관리자 | 2020.05.25 | 조회 105
관리자 2020.05.25 105
917
[인턴후기] 모두가 함께 만들어 가는 평화(전진명 인턴)
관리자 | 2020.05.29 | 조회 30
관리자 2020.05.29 30
916
[사업후기] 코로나19시대의 평화축구, 제3기 대학생 피스메이커 양성 프로그램 교육
관리자 | 2020.05.26 | 조회 46
관리자 2020.05.26 46
915
[북민협] 사단법인 대북협력민간단체협의회 창립총회
관리자 | 2020.05.25 | 조회 50
관리자 2020.05.25 50
914
[소개] MEET KSM'S PARTNERS - Women Cross DMZ
관리자 | 2020.05.25 | 조회 42
관리자 2020.05.25 42
913
[소개] NCNK의 코로나 19 브리핑: 현 북한의 상황은?
관리자 | 2020.05.20 | 조회 97
관리자 2020.05.20 97
912
[기고] 남북교류협력사업, 새로운 패러다임이 필요하다 (최완규 상임공동대표)
관리자 | 2020.05.20 | 조회 160
관리자 2020.05.20 160
911
[공동대표회의] 제92차 공동대표회의 개최
관리자 | 2020.05.20 | 조회 139
관리자 2020.05.20 139
910
[소개] MEET KSM'S PARTNERS - The National Committee on North Korea(전미북한위원회)
관리자 | 2020.05.19 | 조회 91
관리자 2020.05.19 91
909
[업무협약] 김포시-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업무협약 체결
관리자 | 2020.05.18 | 조회 170
관리자 2020.05.18 170
908
[소개] MEET KSM'S PARTNERS - American Friends Service Committee(AFSC)
관리자 | 2020.05.11 | 조회 163
관리자 2020.05.11 163
907
[모집]스포츠를 통한 피스메이커 양성 프로그램 3기 평화축구 교실 대학생 코치
관리자 | 2020.05.08 | 조회 500
관리자 2020.05.08 500
906
[사업후기] '회의 없는 조직'을 읽고 독서 토론 및 간담회 진행!
관리자 | 2020.04.14 | 조회 267
관리자 2020.04.14 267
905
[평화축구 이모저모 2] 코로나와 스포츠, 평화 — 국제 스포츠날 맞아 온라인 세미나 진행
관리자 | 2020.04.14 | 조회 295
관리자 2020.04.14 295
904
[평화축구 이모저모 1] 4월 6일이 무슨 날인지 아시나요?
관리자 | 2020.04.10 | 조회 260
관리자 2020.04.10 260
903
[인터뷰] 남과 북이 매년 함께 하는 신년음악회 만들고파 (이철주 문화기획자)
관리자 | 2020.04.03 | 조회 413
관리자 2020.04.03 413
902
[성명] 북한의 코로나19 대응 가로막는 과도한 대북 제재 즉각 완화 혹은 중단하라
관리자 | 2020.04.01 | 조회 416
관리자 2020.04.01 416
901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2019년 기부금 모금액 결산자료
관리자 | 2020.03.31 | 조회 501
관리자 2020.03.31 501
900
[인사] 톰 노리스(Tom Norris)가 정책팀 인턴을 시작합니다!
관리자 | 2020.03.23 | 조회 574
관리자 2020.03.23 574
899
[사업후기] '최고의 팀은 무엇이 다른가'를 읽고 사무처 독서토론 및 간담회를 진행!
관리자 | 2020.03.17 | 조회 488
관리자 2020.03.17 488
898
[인턴 후기] 가랑비에 옷 젖는 듯, 나도 평화도 - 정다현
관리자 | 2020.02.19 | 조회 478
관리자 2020.02.19 4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