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공지

한반도 상황에 대한 한국 시민사회단체 입장 발표 외신 기자회견

작성자/Author
관리자
작성일/Date
2019-04-10 15:56
조회/Views
451


4월 3일 서울 외신기자클럽에서 열린 외신 기자회견에서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을 포함한 한국 시민단체들은 외신 기자들을 대상으로 한반도를 둘러싼 최근의 정세를 분석하고 앞으로 나아가야할 방향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근래에 지속되고 있는 북미간의 교착국면의 기저에 자리 잡은 것은 비핵화 협상 과정에서 존재하는 양국의 견해차이며, 이는 하노이 회담에서 극명하게 나타난 바 있습니다. 한반도 평화 구축과정의 분수령인 올해가 중대한 기로를 마주한 가운데, 기자회견에 참여한 시민단체 대표자들은 각자의 분야에서 요구되고 있는 시급한 변화를 언급하고 그에 대한 해결책을 제시했습니다.

참여연대 실행위원 이남주 성공회대학교 교수는 하노이 회담을 완전한 실패로는 볼 수 없다며, 상호 관심사에 대해 분명하게 이해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지만 그와 동시에 서로간의 불신이 깊어지는 결과를 낳았다고 지적했습니다. 이른바 ‘先비핵화-後상응조치’ 주장이 고착화될 경우 협상 과정 자체가 좌초될 위험이 있다며, “어느 일방의 굴복을 요구하는 식으로는 협상이 성공할 수 없다는 것이 과거의 경험”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교수는 또 대북 제재를 일부 해제했다가 이후 합의를 위반할 경우 재개하는 ‘스냅백 조항’이 적절한 제안이라고 생각하지만, 비핵화 중심적인 포괄적 합의와 단계적인 로드맵을 수립하는 것 역시 매우 중요하다고 언급했습니다.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의 홍상영 사무국장은 여전히 존재하는 인도적 위기에도 불구하고 UN 제재로 인해 인도지원 단체들이 지원사업을 진행하기가 어려운 상황이라고 밝혔습니다. UN 북한팀이 올해 발간한 “2019 북한 필요와 우선순위”에 의하면, 전체 인구의 43%가 식량부족에 시달리고 있으며 생후 6~23개월 사이의 유아들이 1/3 꼴로 최소 적정 식사량을 보장받지 못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가장 취약한 계층을 중심으로 다수의 북한 주민들이 각종 위협에 노출되어 있지만, UN 대북제재위 연례보고서도 언급했듯이 제재의 ‘의도치 않은’ 영향들로 인해 충분한 지원을 제공받지 못하고 있습니다. 홍 사무국장은 세컨더리 보이콧의 위험 때문에 대부분의 송금 경로가 사라진 상태이며, 제재 면제 요청의 불확실성 때문에 물자 조달 역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현행법상 모든 인도지원은 한국 정부의 승인을 거쳐야하는 만큼 적시에 지원을 전달하는 것 역시 수월하지 않다고 밝혔습니다. 홍 사무국장은 면제 요청 검토에 대한 시간제한, 비(非)민감 품목에 대한 ‘화이트 리스트’ 발행, 합리적이고 융통성 있는 정부 신청절차 등의 권고사항을 제시하면서 자연재해 등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인도주의적 위기에 대응할 역량을 갖춰야 한다고 역설했습니다.

김정수 평화를만드는여성회 상임대표는 그간 여성단체들이 연대를 통해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에 어떻게 기여해왔는지 설명하며, 남북한 여성 모두 무력분쟁의 분단 비용을 짊어지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분단정국에서 형성된 군사주의, 군사독재 및 성차별의 결합은 일상적인 젠더폭력과 성차별로 구체화되었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김 상임대표는 인도위기를 촉발시키는 제재를 철회하고 평화구축 과정에서 여성의 목소리가 더 반영되어야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마지막으로 박정은 참여연대 사무처장은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는 흔들림 없이 이어져야 하며, “어떠한 경우에도 군사적 긴장과 핵전쟁의 위기가 반복되었던 과거로 되돌아갈 수는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사무처장은 지난 3월 한국의 시민단체들이 유엔 안보리에 전달한 공동 호소문을 언급하며, 인류의 보편적 가치인 인도적 지원을 막아서는 안 된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한반도의 비핵화는 목적이 아닌 평화 구축 과정의 일부로써 실현되어야 하며, 한반도 비핵화를 토대로 ‘핵 없는 동북아시아’로 나아가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전체 898
번호/No 제목/Title 작성자/Author 작성일/Date 조회/Views
공지사항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임시직 채용 공고 (~2/18)
관리자 | 2020.01.31 | 조회 539
관리자 2020.01.31 539
공지사항
[2019년 기부금 영수증 발급 안내]
관리자 | 2019.12.16 | 조회 956
관리자 2019.12.16 956
896
[인턴 후기] 가랑비에 옷 젖는 듯, 나도 평화도 - 정다현
관리자 | 2020.02.19 | 조회 88
관리자 2020.02.19 88
895
[인턴 후기] 제게도 북한이라는 곳은 참 가깝고도 먼 곳이었습니다 - 전혜림
관리자 | 2020.02.18 | 조회 98
관리자 2020.02.18 98
894
[후기] 2020 통일신년음악회 <하나콘서트>를 개최했습니다.
관리자 | 2020.02.06 | 조회 275
관리자 2020.02.06 275
893
2020 통일신년음악회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2월5일 8시, 롯데콘서트홀)
관리자 | 2020.01.23 | 조회 2381
관리자 2020.01.23 2381
892
2019년 웨스턴테크닉 기부금 전달식
관리자 | 2020.01.06 | 조회 191
관리자 2020.01.06 191
891
[후기] 2020 북 신년사 분석과 정세 전망 토론회 후기
관리자 | 2020.01.06 | 조회 457
관리자 2020.01.06 457
890
'2020 북 신년사 분석과 정세 전망 토론회'를 개최합니다.
관리자 | 2019.12.19 | 조회 881
관리자 2019.12.19 881
889
[2019 국제회의 이모저모 5] 국제회의 현장에 함께 하다- 최소영 연구원의 후기
관리자 | 2019.12.11 | 조회 467
관리자 2019.12.11 467
888
[2019 국제회의 이모저모 4] 회의에 참석한 중요 인사들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 2019.12.11 | 조회 417
관리자 2019.12.11 417
887
<창립 23주년 후원의 밤> 우리민족과 함께 2020년을 향해 갑시다
관리자 | 2019.12.06 | 조회 377
관리자 2019.12.06 377
886
민화협와 함께 갔다 온 북-중-러 방문 연수 소감
관리자 | 2019.11.29 | 조회 410
관리자 2019.11.29 410
885
평화축구코리아가 파리평화포럼에 다녀왔습니다!!!
관리자 | 2019.11.25 | 조회 496
관리자 2019.11.25 496
884
[2019 국제회의 이모저모 3] 회의 참가자들, 공동선언문 통해 대북인도지원 활성화 촉구
관리자 | 2019.11.20 | 조회 561
관리자 2019.11.20 561
883
[2019 국제회의 이모저모 2] 워싱턴과 뉴욕에서 다양한 면담과 간담회 진행
관리자 | 2019.11.19 | 조회 876
관리자 2019.11.19 876
882
★초대★ 우리민족 창립 23주년 후원의 밤에 함께하여 자리를 빛내주세요 🙂
관리자 | 2019.11.13 | 조회 1578
관리자 2019.11.13 1578
881
[2019 국제회의 이모저모 1] 최완규 상임공동대표의 개회사 전문
관리자 | 2019.11.12 | 조회 859
관리자 2019.11.12 859
880
2019 대북협력 국제회의, 11월1일~2일 미국 뉴욕에서 열려
관리자 | 2019.11.08 | 조회 783
관리자 2019.11.08 783
879
개성공단 금강산관광 재개 범국민운동본부 발족!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도 함께 합니다.
관리자 | 2019.10.28 | 조회 678
관리자 2019.10.28 678
878
[정책토론회 후기] 대북지원의 패러다임 전환1: 한반도 차원의 SDGs 수립
관리자 | 2019.10.25 | 조회 757
관리자 2019.10.25 757
877
[초대] 국제학술회의 "신뢰의 조건과 평화프로세스 : 증여에서 인정으로" (11/7~11/8, 서울글로벌센터)
관리자 | 2019.10.25 | 조회 467
관리자 2019.10.25 4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