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공지

종전 평화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캠페인]
작성자/Author
관리자
작성일/Date
2020-06-25 11:48
조회/Views
1366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은 한국전쟁 발발 70년을 하루 앞둔 6/24일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 제안 기자회견 <휴전에서 평화로, 이제 우리가 전쟁을 끝내자>에 참여하여 캠페인 동참을 촉구하는 호소문을 발표했습니다.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은 ‘한국전쟁 종식과 평화협정 체결’, ‘핵무기도 핵위협도 없는 한반도와 세계’를 촉구하는 서명과 지지 선언을 한반도를 넘어 전 세계적으로 모아가는 국제 평화행동입니다.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을 포함한 한국의 180여 개 시민사회단체와 종교계, 뜻을 같이하는 470여 명의 제안자들은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 준비위원회를 공식 발족하고, 본격적인 국제 캠페인으로 확산하기로 하였습니다.


기자회견에서는 “70년에 달하는 불안정한 휴전 상태에서 기인한 불안과 증오, 군사적 긴장이 한반도 주민들의 삶을 지배해왔으며, 한반도는 군사 패권의 각축장이 되어 핵 군비경쟁과 확산을 촉발하는 도화선 구실을 해왔다”며, “이제 악순환의 고리를 끊자”고 호소했다. 이들은 “이제 정부 당국의 협상에만 맡겨둘 것이 아니라 시민이 나서서 평화의 견인차 역할을 해야 한다"고 하였습니다. 


한국전쟁 발발 70년이 되는 올해부터 정전협정 70년이 되는 2023년까지 3년간, 시민사회 공동의 요구를 담은 한반도 평화선언(Korea Peace Appeal)에 대한 시민 서명과 각계 지지 선언을 확산하고 이를 국제적인 캠페인으로 발전시켜 나가기로 마음을 모았습니다. 


한반도에 평화의 기운과, 상호 인정을 통한 협력하는 남북관계의 새 시대를 함께 열어가고자 하는 ‘한반도 종전 평화캠페인’에 여러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아래 호소문 전문)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 호소문


한국전쟁 70, 휴전에서 평화로 이제 우리가 전쟁을 끝내자


4.27 판문점 선언으로 돌파구가 열렸던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가 하노이 북미 정상회담이 합의 없이 종료된 후 답보하더니, 최근에 와서는 앞을 내다볼 수 없는 상황으로 치닫고 있습니다. 불과 2년 전에 남과 북 두 정상은 손을 잡고 “한반도에 더이상 전쟁은 없을 것이며 새로운 평화의 시대가 열렸음을 8천만 우리 겨레와 전 세계에 엄숙히 천명”했고 연내 종전을 선언하고 정전협정을 평화협정으로 전환하며 항구적이고 공고한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관련국 회담을 추진하기로 합의했습니다. 그런데 지금 우리는 다시 군사적 충돌을 걱정하고 있습니다.


평화 정착과 분단 극복을 향한 온 겨레의 간절한 꿈이 다시금 불신의 덫에 걸리고 대결의 악순환에 휘말려 가뭇없이 스러질 위기에 처했습니다.


그동안 ‘톱다운 방식’으로 진행되어온 북미 간, 남북 간, 한미 간 협상은 작년부터 교착상태에 이르렀습니다. 정상 간 선언한 내용을 실천하기 위해 서로가 취해야 할 ‘상응 조치’에 대해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있습니다. 상대방의 입장에서 ‘역지사지’하기보다는 일방적인 태도로 압박을 통해 상대를 굴복시키려는 오래된 관성이 협상의 진전을 가로막고 있습니다. 미국을 비롯한 주변국 정부들이 이 땅에 살아가는 주민들의 마음만큼 절박하고 진지하게 협상에 임하지 않는 것도 중요한 걸림돌입니다. 문제 해결에 나서기보다 제재와 봉쇄를 유지하는데 더 큰 관심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그 결과 최소한의 민간 교류협력조차 가로막혔고, 한반도 주민들의 지혜와 염원이 담긴 개성공단, 금강산관광 사업의 성과 역시 사라져버릴 위기에 처했습니다.


지난 역사는 상대를 굴복시키려는 적대 정책이 한반도 갈등을 해결하기보다 도리어 악화시켜 왔음을 입증하고 있습니다. 엉킨 실타래를 풀기 위해서는 우선 서로에 대한 불신을 거두고 압박과 적대를 멈추어야 합니다. 한반도 핵 문제 역시 평화롭게 공존하는 새로운 관계로 변화하지 않고서는 해결할 수 없습니다.


이제 정부 당국의 협상에만 맡겨두지 말고 시민이 나서서 평화의 견인차 역할을 해야 합니다. 한반도의 평화를 원하는 시민의 힘으로 국제 여론을 움직여 난관에 부딪힌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가 제 길을 갈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내일은 6.25 전쟁이 발발한 지 70년이 되는 날입니다. 일제로부터 해방되자마자 미국과 소련을 축으로 하는 냉전 대결에 휘말려 남과 북으로 분단된 이 땅에서 일어난 3년간의 참혹한 전쟁으로 수백만 명의 사상자와 이산가족이 생겨나고 온 나라가 파괴되었습니다. 그 후로도 불안과 증오, 군사적 긴장이 한반도 주민들의 삶을 지배해왔습니다. 불안정한 휴전 상태의 한반도는 세계가 탈냉전의 시대를 맞은 이후에도 줄곧 군사 패권의 각축장이 되어왔고, 국제적인 핵 군비경쟁과 확산을 촉발하는 도화선 구실을 해왔습니다.


이제 악순환의 고리를 끊어야 합니다. 과거로 되돌아갈 수 없습니다. 70년이면 충분하다, 우리는 평화를 원한다, 이제 우리가 이 전쟁을 끝내기로 결심했다고 선포합시다. 온 겨레에, 그리고 지구촌의 모든 동료 시민들에게, 평화를 향한 간절한 염원을 담아 호소합니다. 한국전쟁을 완전히 끝내기 위한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에 함께 해 주십시오.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은 범국민적이고 국제적인 평화 행동입니다. 우리는 한국전쟁 발발 70년이 되는 올해부터 정전협정 70년이 되는 2023년까지 3년간, 시민사회 공동의 요구를 담은 한반도 평화선언(Korea Peace Appeal)에 대한 시민 서명과 각계 지지 선언을 확산하고자 합니다. 더불어 전 세계 시민들의 참여와 연대를 호소하여 국제적인 평화 캠페인으로 발전시키려고 합니다. 우리는 한반도 평화선언(Korea Peace Appeal)에 대한 서명과 지지선언을 모아 남·북·미·중 등 한국전쟁 관련국과 유엔에 전달할 것입니다. 관련국들이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 방안에 합의하고 차질없이 이행하도록, 한반도 주민과 세계 평화 시민의 이름으로 종전을 선언하고 평화 행동을 전개할 것입니다.


지난 2년여 동안 온 겨레가 소중히 보듬어온 한반도 평화의 불씨를 다시 살려냅시다. 이제 우리의 손으로 70년 이어진 전쟁을 끝내고 한반도 평화와 통일의 새 역사, 서로 공존하고 협력하는 동아시아의 새 시대를 함께 열어갑시다. 오늘 이 땅에 깃들어 사는 모든 생명의 이름으로, 평화를 향한 간절한 염원을 모아 전 세계가 공명할 만큼 큰 목소리로 함께 외칩시다.


한국전쟁을 끝내고 평화협정을 체결하자


핵무기도 핵위협도 없는 한반도와 세계를 만들자


제재와 압박이 아닌 대화와 협력으로 갈등을 해결하자


군비경쟁의 악순환에서 벗어나 시민의 안전과 환경에 투자하자


한국전쟁 70, 휴전에서 평화로, 이제 우리가 전쟁을 끝내자


2020년 6월 24일, 한국전쟁 발발 70년을 앞두고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 제안자 일동


전체 949
번호/No 제목/Title 작성자/Author 작성일/Date 조회/Views
공지사항
[알림] 평양여행학교 1기 선발자 발표
관리자 | 2020.10.21 | 조회 252
관리자 2020.10.21 252
948
[스토리]'제6회 스포츠를 통한 평화교육 코치 트레이닝'을 성공적으로 마쳤습니다! ^
관리자 | 2020.10.27 | 조회 25
관리자 2020.10.27 25
947
[스토리] 9월 대학생 피스메이커 평화축구 활동을 진행했습니다!
관리자 | 2020.10.27 | 조회 22
관리자 2020.10.27 22
946
[스토리] 세계 곳곳과 연결해서 평화와 평화축구 이야기
관리자 | 2020.10.27 | 조회 19
관리자 2020.10.27 19
945
[스토리] 대북지원과 이에 대한 우리 사회의 딜레마 유튜브 포럼을 진행하였습니다.
관리자 | 2020.10.21 | 조회 57
관리자 2020.10.21 57
944
[인터뷰](공동대표에게 길을 묻다 3) 장순천 대표, "뿌리가 튼튼해야 오래가고 힘이 있습니다"
관리자 | 2020.10.13 | 조회 95
관리자 2020.10.13 95
943
[알림] 제71회 정책포럼 - 대북지원과 이에 대한 우리 사회의 딜레마
관리자 | 2020.10.12 | 조회 215
관리자 2020.10.12 215
942
[스토리][2020 북한의 식량 상황과 주민 생활] 정책토론회를 열었습니다.
관리자 | 2020.09.29 | 조회 223
관리자 2020.09.29 223
941
[캠페인] 온라인에서 한반도의 종전과 평화를 외쳐요!
관리자 | 2020.09.25 | 조회 314
관리자 2020.09.25 314
940
[알림] 랜선으로 만나는 세계 곳곳의 갈등과 평화축구 온라인 모임에 초대합니다!
관리자 | 2020.09.23 | 조회 1002
관리자 2020.09.23 1002
939
[알림] 제6회 스포츠를 통한 평화교육 코치 트레이닝 참가자를 모집합니다
관리자 | 2020.09.21 | 조회 974
관리자 2020.09.21 974
938
[알림] 먼저 떠나는 평양여행~ 평양여행학교 1기 입학생 모집!
관리자 | 2020.09.21 | 조회 1502
관리자 2020.09.21 1502
937
[알림] 2020 북한의 식량 상황과 주민 생활 - 대북제재, 코로나19, 재해 속 북 주민들의 생활은? 정책토론회 초대
관리자 | 2020.09.16 | 조회 618
관리자 2020.09.16 618
936
[캠페인] 67년 전 정전협정문에 누가 서명했을까요?
관리자 | 2020.09.11 | 조회 277
관리자 2020.09.11 277
935
[스토리] 8월에 평화축구는 어떻게 진행되었을까요?
관리자 | 2020.09.10 | 조회 227
관리자 2020.09.10 227
934
[인터뷰](공동대표에게 길을 묻다 2) 전정희 대표 "남북을 잇는 베이스캠프를 만들어야 합니다"
관리자 | 2020.09.04 | 조회 243
관리자 2020.09.04 243
933
[알림] 8.15 광복 75주년, 과거를 극복하고 평화로 함께 나아갑시다
관리자 | 2020.08.14 | 조회 941
관리자 2020.08.14 941
932
[인터뷰] (공동대표에게 길을묻다 1) 박남수 대표 남진원만북하회(南辰圓滿北河回) : 남쪽이 원만해지면, 북쪽도 강물을 바꿉니다.
관리자 | 2020.08.07 | 조회 464
관리자 2020.08.07 464
931
[함께읽기] FAO, 북한 코로나19 인도주의 대응 보고서를 번역했습니다
관리자 | 2020.08.05 | 조회 320
관리자 2020.08.05 320
930
[스토리] 7월에도 대학생들이 열심히 평화축구를 진행했습니다:)
관리자 | 2020.08.04 | 조회 475
관리자 2020.08.04 475
929
[알림] 정전에서 종전으로, 평화의 대장정을 시작합니다
관리자 | 2020.07.28 | 조회 1121
관리자 2020.07.28 1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