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공지

'5060 평화축구'를 마친 소회 - 박용희 님의 후기

[스토리]
작성자/Author
관리자
작성일/Date
2021-11-12 16:02
조회/Views
787
올해 처음 시도된 "5060 평화축구교실"이 4주 간의 모든 활동을 마쳤습니다.  이번 1기 참가자 중에서는 축구를 좋아하는 딸과 참여하신 분도 계셨는데요. 부녀가 함께 평화축구를 하며 어떤 이야기를 나누었을까요? 박용희 선생님의 소회를 여러분께 공유합니다.


평화축구교실 평화 워크숍에서 의견을 내고 있는 박용희 님 (가운데)

요즘 말로 참으로 신박한 경험이었다. 몸을 부대끼며 경쟁하는 축구가 평화 축구라니. 처음 접하는 걷기 축구라는 것도 많이 생소했다. 메일 공지를 확인하고 신청하기 전에 걷기 축구에 대해 검색을 해 보았다. 2011년 7월 출범해 영국에만 1,100여개의 풋볼 클럽이 있을 정도로 활성화 되었고, 한국에서도 2019년에 워킹 풋볼 사업단이 출범했을 정도라니 나만 몰랐던 것 같다. 어쨌든 축구를 좋아하는 나로서는 비록 걷기 축구라도 구미가 당겼고, 나이가 들어 부상 때문에 그만 둔 축구를 다시 할 수 있다는 기대감이 컸다. 도착한 풋살장에는 축구공과 함께 ‘존중, 책임감, 신뢰, 공평과 포용’이라는 주제가 기다리고 있었다. 단순한 축구 경기만이 아닌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었던 것이다.

평화에 대해 이야기하고, 갈등과 소통에 대한 의견도 나누었다. 축구만 했다면 체력적으로도 무리였을 것 같았지만, 워크샾처럼 다양한 의견 교환과 몸풀기 협동 게임 등이 2시간짜리 알찬 프로그램으로 진행되어 무난한 출발이었다.

평화축구교실에 참가하고 있는 박용희 님의 큰딸, 박해은 님 (오른쪽)

처음 접한 신선한 프로그램은 집에 와서도 가족과의 대화 주제가 되었고, 운동을 좋아하던 큰 딸이 같이할 수 있는지 물을 정도였다. 마침 5060 축구이기는 하나 스텝진에 피스메이커 대학생 선생님들도 함께하고 있어서 스텝진에 양해를 구하고 큰애와 같이 참가하게 되었다. 참가한 큰애 역시 프로그램 매력에 푹 빠진 것 같았다. 좋아하는 운동을 같이하고, 운동뿐만이 아니라 토론 등을 통해 부녀간의 관계도 더 돈독해진 것 같았다. 프로그램에서 대학생 선생님들과 함께하며 5060만이 아닌 세대 간 소통을 이루는 자리였는데 가족 간의 소통도 책임져(?)준 훌륭한 프로그램이었다.

댄 가즌 전문위원과 양두리 간사 등 스텝진의 철저한 준비와 깔끔한 진행은 4주 프로그램이 아쉽고 짧게 느껴질 정도였다. 2022년의 평화 축구 2기가 벌써 기다려진다. 그때는 5060뿐만이 아닌 다양한 연령대를 아우르는 ‘누구나 평화 축구’가 되기를 기대해본다.

전체 1,159
번호/No 제목/Title 작성자/Author 작성일/Date 조회/Views
공지사항
[알림]남북 코로나 공동대응 방안 : 6.22 정책토론회 주요 내용
관리자 | 2022.07.07 | 조회 945
관리자 2022.07.07 945
공지사항
[알림]네이버 계정에 잠자고 있는 '콩'을 우리민족에 기부해주세요! 😀
관리자 | 2022.04.01 | 조회 5458
관리자 2022.04.01 5458
공지사항
[알림]2021 사업보고서가 발간되었습니다
관리자 | 2022.03.21 | 조회 4749
관리자 2022.03.21 4749
449
[스토리]한반도 종전평화캠페인 신년 기자회견 "정전협정 70년이 되기 전, 한국전쟁을 끝내자"
관리자 | 2022.01.25 | 조회 997
관리자 2022.01.25 997
448
[스토리]<2022 북 신년사 분석과 정세 전망> 온라인 토론회 개최
관리자 | 2022.01.05 | 조회 1183
관리자 2022.01.05 1183
447
[스토리]2021년도 함께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관리자 | 2021.12.31 | 조회 967
관리자 2021.12.31 967
446
[스토리]인턴 후기: #우리민족 #감사 #사람 #자리지킴(민한솔)
관리자 | 2021.12.29 | 조회 1055
관리자 2021.12.29 1055
445
[스토리]웨스턴테크닉의 북한어린이돕기 전통은 올해도 이어집니다
관리자 | 2021.12.29 | 조회 1027
관리자 2021.12.29 1027
444
[스토리]OX 퀴즈 - 대북 코로나 백신 지원, 어디까지 알고 있나요?
관리자 | 2021.12.23 | 조회 1169
관리자 2021.12.23 1169
443
[스토리]참가자 소감_코로나로 지친 심신에 휴식 같은 선물이 된 평양탐구학교
관리자 | 2021.12.16 | 조회 1055
관리자 2021.12.16 1055
442
[스토리]제1회 키르키스스탄 슈콜라 학생 한국 문화 페스티벌 개최
관리자 | 2021.12.16 | 조회 971
관리자 2021.12.16 971
441
[스토리]2021년 두 번째 대북협력 국제회의, 대북협력과 한반도 평화를 위한 통합적 방안을 모색하다
관리자 | 2021.12.06 | 조회 1282
관리자 2021.12.06 1282
440
[스토리]인턴 후기: 문제의 해결은 교류로부터 시작된다(김준희 & 차소민)
관리자 | 2021.12.02 | 조회 1531
관리자 2021.12.02 1531
439
[스토리]평양탐구학교 3기 참가소감_조금 색다른 여행준비를 마치며...
관리자 | 2021.12.02 | 조회 1069
관리자 2021.12.02 1069
438
[스토리]도봉구 평화축구 - 쌀쌀해진 11월도 학생들의 기세를 꺾을 수 없었습니다!
관리자 | 2021.12.01 | 조회 863
관리자 2021.12.01 863
437
[스토리]실천하기 위해 노력하는 아이들의 모습 - 유현초 평화축구 후기 (2)
관리자 | 2021.11.26 | 조회 795
관리자 2021.11.26 795
436
[스토리]조금 느려도, 친구를 기다리는 따뜻한 포옹 - 유현초 평화축구 후기 (1)
관리자 | 2021.11.26 | 조회 864
관리자 2021.11.26 864
435
[스토리]'5060 평화축구'를 마친 소회 - 박용희 님의 후기
관리자 | 2021.11.12 | 조회 787
관리자 2021.11.12 787
434
[스토리](사)대북협력민간단체협의회, 블링컨 美국무장관에게 서한 전달
관리자 | 2021.11.03 | 조회 646
관리자 2021.11.03 646
433
[스토리]남북평화사진전 '사진에 담긴 이야기' 성황리 종료 (+ 후원자 이상호 님의 관람소감)
관리자 | 2021.11.02 | 조회 888
관리자 2021.11.02 888
432
[스토리]평화의 섬, 강화도의 가을을 걷다 (10/30 인천시 평양탐구학교 1기 졸업여행)
관리자 | 2021.11.02 | 조회 833
관리자 2021.11.02 833
431
[스토리]안녕 1기생들, 다시 만나요! (10/29 인천시 평양탐구학교 1기 졸업식 현장스케치)
관리자 | 2021.11.02 | 조회 662
관리자 2021.11.02 662
430
[스토리]“종전선언은 진정한 평화를 찾아가는 시작" (10/26 제74회 평화나눔 정책포럼 후기)
관리자 | 2021.11.02 | 조회 665
관리자 2021.11.02 6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