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공지

평양탐구학교 3기 참가소감_조금 색다른 여행준비를 마치며...

[스토리]
작성자/Author
관리자
작성일/Date
2021-12-02 16:00
조회/Views
223
KakaoTalk_20211122_101210168_089월 17일부터 매주 금요일, 10주간 진행되었던 평양탐구학교 3기 과정이 졸업식을 끝으로 마무리되었습니다. 이번 과정에는 여행관광업 임·직원, 대학 교수 및 연구자, 공무원, 실향민 등이 참여했으며 30~60대까지 폭넓은 연령층이 함께 함으로써 다양한 정보와 생각을 나눌 수 있는 자리였습니다. 

코로나로 계획했던 답사 및 워크샵을 추진하지 못한 점,  참여자간 교류시간을 자주 갖지 못한 점은 진행자로써 아쉽습니다. 그렇다면, 평양탐구학교 3기생들은 이번 교육을 통해 어떤 점을 느끼셨는지 전미숙, 한경준 선생님의 소감을 들어보겠습니다.



이번 평양학교에서 마련한 북한연구 강좌는 기존에 내가 알아왔던 북한에 대한 정보가 얼마나 편협했으며, 일반적으로 갖고 있는 북한 이미지가 상당부분 왜곡되어 있기도 했다는 것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

각 강좌는 실제 북한을 다녀오기도 하고, 북한에 대한 연구를 심도있게 해오신 강사분들이 흥미로운 사례와 사실적인 자료를 바탕으로 다양한 시각에서 흥미롭게 진행을 하셔서 매 회마다 만족스럽게 강의를 청취할 수 있었다.

또한 현재까지도 남북관계가 국내 정치현실과 맞물려 긴장과 완화를 계속해 가고 있어 <북한 바로알기> 교육이 미흡하고, 더불어 다수의 미디어와 매체들이 제공하는 정보들에 왜곡된 점들이 여전히 많다는 걸 확인하면서 우리 현실을 비판적 시각으로 바로 보는 기회가 되었다.

한편, 이러한 북한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위한 노력들이 더욱 더 많은 사람들의 관심과 호응으로 확대되어 남북이 상호간에 자유롭게 소통하고 더 나아가 우리가 바라는 합리적인 통일의 길까지 열어나갈 수 있기를 희망해본다./ 평양탐구학교 3기생 전미숙



요즘은 비혼주의가 대세다, 결혼을 부담스럽게 생각한다. 각자 주체적이고 독립된 개인으로 동반자 관계를 지향한다. 통일도 부담스럽게 생각한다. 결혼이 사랑의 필수가 아닌 것처럼 통일도 평화의 필수가 아니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전쟁과 다툼만 없다면, 한반도에 당분간 한 나라보다 두 나라가 있는 것도 좋다. 통일과 북한에 대한 관점이 바뀌고 있다. 대한민국 정부도 ‘화해협력-남북연합-통일국가’의 3단계 과정을 거치는 민족공동체 통일방안을 공식 통일정책으로 내세우고 있다. 남북이 서로 실체를 인정하고 다각적인 교류와 협력으로 ‘남북연합(또는 북이 주장하는 ‘남북연방’)’ 단계까지만 되어도 사실상 통일은 이루어졌다고 말할 수 있다.

출장 일정과 겹쳐 1강(입학식 포함)에 출석하지 못하고 평양탐구학교에서 만난 첫 번째 강의인 정재연 작가의 ‘평양 제가 한번 가보겠습니다’는 바로 그런 관점의 평양 여행 이야기였다. 방북 강연을 여러 차례 들었다. 강연자는 대부분 평화운동가, 통일운동가 또는 북에 대한 인도적 지원 사업 관계자였다. 정재연 작가는 호주 시민권자로서 단순한 호기심에 평양 여행을 결심했고 두 차례에 걸친 여행 경험을 통해 여행 대상지로서의 북한 여행담을 이야기했다. 한반도를 둘러싼 복잡한 국제정세나 그에 따른 남북관계, 분단과 통일에 관한 이야기는 없었다. 그냥 조금 색다른 여행지 ‘평양’에 대한 이야기였다. 그런데 역설적으로 분단이 아픔으로 다가왔고 자유로운 왕래의 필요성을 절감했다. 코로나19가 진정되면 대북 제재와 관계없는 북에 대한 개별관광이 성사돼 온전한 ‘의주대로’ 답사의 꿈이 이뤄지질 소망해 본다. 좋은 프로그램을 제공해 주신 주최 측과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평양탐구학교 3기생 한경준
전체 1,097
번호/No 제목/Title 작성자/Author 작성일/Date 조회/Views
공지사항
[알림]2021년 기부금 영수증 발급 안내
관리자 | 2021.12.02 | 조회 793
관리자 2021.12.02 793
공지사항
[알림]2020 사업보고서가 발간되었습니다
관리자 | 2021.07.26 | 조회 3009
관리자 2021.07.26 3009
공지사항
[알림] 2020년 연간 기부금 모금액 및 활용실적 명세서
관리자 | 2021.03.25 | 조회 4592
관리자 2021.03.25 4592
공지사항
[알림]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의 후원 확대 캠페인에 동참해 주세요!
관리자 | 2021.03.23 | 조회 5023
관리자 2021.03.23 5023
1093
[스토리]<2022 북 신년사 분석과 정세 전망> 온라인 토론회 개최
관리자 | 2022.01.05 | 조회 69
관리자 2022.01.05 69
1092
[알림]2022 북 신년사 분석과 정세 전망 토론회(1/3) 유튜브 링크 안내
관리자 | 2022.01.03 | 조회 74
관리자 2022.01.03 74
1091
[스토리]2021년도 함께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관리자 | 2021.12.31 | 조회 64
관리자 2021.12.31 64
1090
[스토리]인턴 후기: #우리민족 #감사 #사람 #자리지킴(민한솔)
관리자 | 2021.12.29 | 조회 113
관리자 2021.12.29 113
1089
[스토리]웨스턴테크닉의 북한어린이돕기 전통은 올해도 이어집니다
관리자 | 2021.12.29 | 조회 158
관리자 2021.12.29 158
1088
[스토리]OX 퀴즈 - 대북 코로나 백신 지원, 어디까지 알고 있나요?
관리자 | 2021.12.23 | 조회 235
관리자 2021.12.23 235
1087
[알림]2022 북 신년사 분석과 정세 전망 토론회(1/3, 온라인 토론회)
관리자 | 2021.12.17 | 조회 1003
관리자 2021.12.17 1003
1086
[스토리]참가자 소감_코로나로 지친 심신에 휴식 같은 선물이 된 평양탐구학교
관리자 | 2021.12.16 | 조회 282
관리자 2021.12.16 282
1085
[스토리]제1회 키르키스스탄 슈콜라 학생 한국 문화 페스티벌 개최
관리자 | 2021.12.16 | 조회 195
관리자 2021.12.16 195
1084
[알림]지난 20여 년간 펼쳐온 사업의 이야기를 담은 '나눔을 통해 평화로 가는 길' 발간 (영문)
관리자 | 2021.12.07 | 조회 213
관리자 2021.12.07 213
1083
[캠페인]종전과 평화를 위한 거리서명의 날, Peace Monday - 그 세번째 이야기
관리자 | 2021.12.06 | 조회 167
관리자 2021.12.06 167
1082
[스토리]2021년 두 번째 대북협력 국제회의, 대북협력과 한반도 평화를 위한 통합적 방안을 모색하다
관리자 | 2021.12.06 | 조회 288
관리자 2021.12.06 288
1081
[알림]북민협 회원단체 영문 디렉토리 발간
관리자 | 2021.12.03 | 조회 300
관리자 2021.12.03 300
1080
[스토리]인턴 후기: 문제의 해결은 교류로부터 시작된다(김준희 & 차소민)
관리자 | 2021.12.02 | 조회 340
관리자 2021.12.02 340
1079
[스토리]평양탐구학교 3기 참가소감_조금 색다른 여행준비를 마치며...
관리자 | 2021.12.02 | 조회 223
관리자 2021.12.02 223
1078
[스토리]도봉구 평화축구 - 쌀쌀해진 11월도 학생들의 기세를 꺾을 수 없었습니다!
관리자 | 2021.12.01 | 조회 157
관리자 2021.12.01 157
1077
[알림]2021 Fall International Conference / 대북협력 국제회의 (YouTube link/유튜브 링크)
관리자 | 2021.11.29 | 조회 203
관리자 2021.11.29 203
1076
[스토리]실천하기 위해 노력하는 아이들의 모습 - 유현초 평화축구 후기 (2)
관리자 | 2021.11.26 | 조회 153
관리자 2021.11.26 153
1075
[스토리]조금 느려도, 친구를 기다리는 따뜻한 포옹 - 유현초 평화축구 후기 (1)
관리자 | 2021.11.26 | 조회 168
관리자 2021.11.26 168
1074
[알림]한반도에서 평화는 왜 필요한가? (11/30 화, 국제회의 홍보영상)
관리자 | 2021.11.26 | 조회 167
관리자 2021.11.26 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