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공지

우크라이나 고려인 800여 가구에 생필품 지원 … 향후 두 차례 더 지원 계획

[스토리]
작성자/Author
관리자
작성일/Date
2024-07-10 14:24
조회/Views
1656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은 최근 러시아와의 전쟁으로 피해를 입은 고려인들에게 생필품을 전달했습니다. 전쟁 이후 현재 우크라이나 정부가 장악하고 있는 지역에 약 3,000명의 고려인들이 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은 약 800가구, 약 2,200여 명에 생필품을 전달했습니다.

(사진) 생필품 상자를 전달받은 고려인들

2022년 2월 발발한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의 전쟁은 3년째에 접어들며 그 끝을 기약할 수 없이 장기화하고 있습니다. 우크라이나 현지에서 고려인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는 단체에 따르면 전쟁 이후 약 2,600명의 고려인들이 피난을 떠나 한국에 들어왔습니다. 러시아를 비롯해 주변의 다른 국가로 피난을 떠난 고려인들도 약 1,700명에 달합니다. 전쟁 이전 우크라이나 고려인들이 주로 거주하던 지역은 현재 러시아군이 장악하고 있는 헤르손주였습니다. 전쟁 이후 고려인들이 주로 거주하던 지역에서 전투가 벌어지고 러시아가 점령하면서 이들 지역에 거주하던 고려인들은 원 거주지를 떠나 우크라이나의 드니프로페트롭스크주와 수도인 키이우 주변에서 피난 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우크라이나의 고려인들이 겪고 있는 가장 큰 어려움은 대부분 일자리가 없는 것과 연결됩니다.
농촌에 거주하던 고려인들의 대다수가 농업에 종사하다가 전투 지역을 피해 도시 주변으로 피난하면서 일자리를 찾지 못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에 따라 우크라이나 고려인들의 생활은 더욱 어려워질 수밖에 없습니다. 게다가 지난 5월 말에는 특히 전기요금이 1키로와트/시 2.64흐리브나(UAH; 우크라이나 통화 단위)에서 4.32흐리브나로 64%가 인상되었습니다. 전기요금의 인상은 다른 공산품의 가격 인상으로 이어지면서 우크라이나 주민들의 생활이 더욱 어려워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세계은행(World Bank)의 최근 자료는 2024년 현재 우크라이나 빈곤층의 비율이 24.2%로 상승했으며 우크라이나 국민의 30%가 빈곤 직전에 놓여 있는 것으로 파악합니다. 그 결과 우크라이나 국민의 25%는 식품을 사는 데 돈이 부족함을 느끼고 있다고 응답했습니다.


(사진) 고려인들에게 전달할 생필품 상자를 트럭에 싣는 모습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은 전쟁으로 피해를 입은 고려인들에게 지난해부터 생필품을 전달해 왔습니다. 저희가 전달하는 생필품 상자에는 쌀과 국수와 식용유, 생선과 고기류 통조림, 치약과 비누 등 일상 생활에 반드시 필요한 물품을 담았습니다. 지난해 생필품 상자를 지원받은 고려인들은 물품 중 특히 통조림 등의 식품류가 가장 큰 도움이 되었다고 전해 왔습니다.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은 2024년 올해 약 800여 고려인 가구에 총 3차례 생필품 지원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지난 6월까지 3개월간 진행한 네이버 해피빈 모금함에는 208명의 참여로 128만 8500원이 모였으며, 앞으로도 아래 계좌를 통해 우크라이나 현지 고려인을 위한 후원 모금을 이어갈 예정입니다. 전쟁으로 거주지를 떠나 타지에서 어려운 생활을 하고 있는 우크라이나 고려인들에게도 많은 관심과 후원을 부탁드립니다.

후원계좌: 신한 100-021-178356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전체 1,334
번호/No 제목/Title 작성자/Author 작성일/Date 조회/Views
공지사항
[캠페인]우리의 연대는 더욱 튼튼해져야 합니다 - 우리민족 후원자 최세문 입니다.
관리자 | 2024.07.10 | 조회 4361
관리자 2024.07.10 4361
공지사항
[연대]7.27 한반도 평화 행동의 날, 임진각에서 만나요~
관리자 | 2024.07.09 | 조회 4474
관리자 2024.07.09 4474
공지사항
[캠페인]안녕하세요, 우리민족 후원자 이정식입니다.
관리자 | 2024.06.27 | 조회 6845
관리자 2024.06.27 6845
1331
[가동평연-우리민족 공동칼럼] (3) 안보불안과 민족화해 - 백장현
관리자 | 2024.07.11 | 조회 887
관리자 2024.07.11 887
1330
[스토리]우크라이나 고려인 800여 가구에 생필품 지원 … 향후 두 차례 더 지원 계획
관리자 | 2024.07.10 | 조회 1656
관리자 2024.07.10 1656
1329
[스토리]정책포럼 후기 - 한반도 평화의 초석을 놓는 22대 국회를 기대하며
관리자 | 2024.06.26 | 조회 3059
관리자 2024.06.26 3059
1328
[함께읽기][가동평연-우리민족 공동칼럼] (2) 전쟁을 넘어 평화로
관리자 | 2024.06.25 | 조회 2099
관리자 2024.06.25 2099
1327
[알림]제79회 정책포럼(6.24) - 유튜브 링크입니다
관리자 | 2024.06.24 | 조회 3825
관리자 2024.06.24 3825
1326
[알림]안중근의 길 역사기행 참가자 모집
관리자 | 2024.06.24 | 조회 2964
관리자 2024.06.24 2964
1325
[스토리]기후변화 대응 몽골 현장 방문 … 북과의 다자 협력 가능성 모색
관리자 | 2024.06.19 | 조회 2668
관리자 2024.06.19 2668
1324
[스토리]갈등을 대화로 풀어내고, 스스로 약속을 만드는 아이들 - 계수초등학교 평화축구 진행
관리자 | 2024.06.19 | 조회 2943
관리자 2024.06.19 2943
1323
[캠페인]‘적대’를 ‘화해’로! 우리의 목표입니다 - 2024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후원 캠페인을 시작하며
관리자 | 2024.06.18 | 조회 7552
관리자 2024.06.18 7552
1322
[연대][가동평연-우리민족 공동칼럼] (1) 오물 풍선과 회심
관리자 | 2024.06.03 | 조회 2818
관리자 2024.06.03 2818
1321
[알림][사전등록중]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국회의 역할과 국회-시민사회 협력 모색 : 제79회 평화나눔 정책포럼
관리자 | 2024.05.31 | 조회 7402
관리자 2024.05.31 7402
1320
[알림]평양탐구학교 입학생 모집 (30명 선착순 모집!) [마감]
관리자 | 2024.05.23 | 조회 6712
관리자 2024.05.23 6712
1319
[스토리]키르기스스탄의 학생들, 우리민족이 보낸 그림책과 동화로 한글 공부
관리자 | 2024.05.20 | 조회 3590
관리자 2024.05.20 3590
1318
[연대]리빌딩(Rebuilding) 포럼, ‘희망 재건’을 위해 모이다
관리자 | 2024.05.17 | 조회 2520
관리자 2024.05.17 2520
1317
[스토리]"친구들과 서로 신뢰가 쌓인 것 같아요" - 유현초등학교 4학년 대상 평화축구 마무리!
관리자 | 2024.05.07 | 조회 3418
관리자 2024.05.07 3418
1316
[연대]러시아 볼고그라드 청소년 한국문화센터 '미리내'의 2024년 1분기 활동
관리자 | 2024.04.29 | 조회 2554
관리자 2024.04.29 2554
1315
[알림]2023년 연간 기부금 모금액 및 활용 실적 명세서
관리자 | 2024.04.19 | 조회 4967
관리자 2024.04.19 4967
1314
[캠페인][종료] 네이버 해피빈 콩으로, 우크라이나 고려인에게 구호 물품을 보내요!
관리자 | 2024.04.18 | 조회 11972
관리자 2024.04.18 11972
1313
[연대]22대 총선, 각 당은 “남북관계 개선과 교류협력”에 대해 어떤 공약을 내놓았을까요?
관리자 | 2024.04.04 | 조회 7413
관리자 2024.04.04 7413
1312
[알림][사전등록중] 제22대 총선, 남북관계 및 외교정책 공약 평가 토론회 (4.3 수)
관리자 | 2024.03.29 | 조회 5969
관리자 2024.03.29 59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