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공지

[KYPI 5기 이모저모 3] - 평화를 말하다, KYPI 선생님 소감을 전합니다.

작성자/Author
관리자
작성일/Date
2018-09-13 11:25
조회/Views
824
DSC05877

북중접경지역 도문다리에서 김명신 선생님과 한주선 선생님
  • 명신 선생님의 소감
    "친구가 된다는 것. 모든 변화의 시작이 거기서부터 출발하는 게 아닐까 싶습니다.
    4박 5일이라는 짧은 시간동안 프로그램에 참가한 청소년들이 함께 웃고 함께 우는 모습을 보며, 국가가 서로 대립하고 갈등하고 있다할지라도 이렇게 친구가 될 수 있다는 것에 평화의 희망을 보았습니다.
    상대를 잘 알고 신뢰하기 때문에 친구가 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친구가 되었기 때문에 상대에 대해 더 알고 싶어지고 신뢰할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동아시아의 국경을 뛰어넘어 모든 청소년들이 더불어 친구가 되는 미래,
    그런 미래를 열어가는 데 모두 서로의 힘을 보태볼 수 있기를 바래봅니다."

  • 주선 선생님의 소감
    “KYPI는 아주 특별한 경험이었습니다. 여러분이 상상하시는 것 이상으로 특별합니다.
    활동 속에서도 전했지만 저는 일본, 한국, 북한의 가운데에 아이덴티티가 있습니다.
    그런 속에서 국경선에 서보고, 장백산에 올라가고...
    조선학교의 기억이 한꺼번에 돌아오고, 그런 저 자신에 당황했습니다.
    글로 다 표현하기 어려운 여러 가지 감정과 배움이 있었습니다.
    정말정말 고맙습니다. 아이들 이상으로 내가 많이 배우고 감동한 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계속 좋은 활동 해주시기를 바라고, 나도 같이 잘 하고 싶습니다.
    우리 함께 밝은 미래를 만들어갑시다~!!!“

김명신 평화2강 0

우리민족 정책위원 김명신 선생님(유네스코한국위원회 선임전문관)

KYPI 5기 활동이 알차게 진행될 수 있었던 배경에는 선생님들의 노력이 있었습니다. 김명신 선생님께서는 평화에 대한 고민을 열고 더 탄탄하게 만들어주는 역할을 해주셨어요. 각자가 생각하는 평화를 그림으로 표현하고 그 의미를 조원들과 나눈 뒤, 조원들과 함께 평화를 상징하는 몸짓을 만들어 발표하고 공유하는 활동은 아이들의 웃음이 가득했지요.

평화에 대해 학생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한 뒤, 요한 갈퉁의 평화 개념(직접적 폭력-구조적 폭력-문화적 폭력, 적극적 평화-소극적 평화)을 설명하며, 구체적인 역사적 사례를 통해 적용하는 방법을 보여주셨어요. 항일독립운동의 서로 다른 접근(무장투쟁, 외교, 민족계몽교육 등)을 소개하고, 그 차이를 평화학 개념으로 다시 안내했습니다. 명신 선생님의 강의는 항상, 아이들의 고민을 열고, 또 단단하게 다져주었답니다.

한주선

발도르프 학교 한주선 선생님

주선 선생님의 강의는 명불허전! 한마디로 ‘삶에서 우러나온 강의’였습니다. 전하는 이야기 마다 진한 진심이 묻어나오는 주선 선생님의 강의에 많은 아이들이 감동했답니다.

정말 다양한 강의를 하셨지만, 그 중에서 입장 게임(Take a stand)을 통해, 과거 우리민족이 처했던 선택의 순간(창씨개명, 독립운동의 방법, 남북의 선택, 이주 등)을 아이들이 직접 고민할 수 있도록 해주셨어요. 역사책 속의 이야기로 알고 있던 부분을, 자신의 문제로 고민하며 아이들은 쑥쑥 성장 했겠지요? 어떤 선택을 했는지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누며, 재일조선인의 삶을 통해 우리민족이 겪은 아픔을 공유했답니다. 그리고 평화를 만들기 위해 국가 대 국가의 구도를 뛰어넘어 사람과 사람의 만남의 중요성을 이해하게 되었어요.

또 주선 선생님은 뮤지컬 기획자이기도 해요. 아이들이 지쳐있을 때는 노래로 흥을 돋구어 주셨지요. 바쁜 일정 중에서도 평화 강의를 알차게 마무리 할 수 있었던 건, 춤과 노래와 흥으로 아이들의 마음을 사로잡아 주셨기 때문일거에요. 아래 KAANA KAMEME 라는 노래 가사가 있습니다. 멀리 여행을 떠나는 아이를 배웅하는 어머니가 부른 노래라고 해요. 아마도 걱정되기도 하지만, 많이 성장하기를 바라는 응원의 마음으로 불러주신 노래겠죠?

KAANA KAMEME


From NAMIBIA


Kaana kameme oumbo olo-lo
ohai-di po pai-fe taka mifa aishe
Eumbo, eumbo eumbo olo-lo
ohai- di po pai-fe taka mifa aishe


IMG_1204

KYPI 5기 선생님 단체사진

왼쪽부터 김명신 선생님, 우리민족 강지헌 간사, 한주선 선생님, 양두리 간사, 아성구조선족중학교 려광석 선생님, 손종도 부국장님, 김성혁 가이드 선생님이랍니다. 아이들과 마찬가지로 KYPI 5기에서 평화에 대해 많은 생각을 품고 돌아가게 됩니다. 동북아시아 청소년들이 함께 만나서 평화를 꿈꾸고 만들어 갈 터전 되도록, KYPI 더 잘 다듬어 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전체 856
번호/No 제목/Title 작성자/Author 작성일/Date 조회/Views
856
[모집]스포츠를 통한 피스메이커 양성 프로그램 2기 평화축구 교실 대학생 코치 모집
관리자 | 2019.08.16 | 조회 28
관리자 2019.08.16 28
855
[KYPI 6기] Just friend, 평화의 실마리
관리자 | 2019.08.13 | 조회 80
관리자 2019.08.13 80
854
[참가자 모집] 러시아 볼고그라드 고려인축제 참가 및 러시아 도시기행
관리자 | 2019.08.09 | 조회 224
관리자 2019.08.09 224
853
2019년 「민간통일운동 유공」 정부포상 후보자 공개검증
관리자 | 2019.08.07 | 조회 53
관리자 2019.08.07 53
852
[마감] 제5회 스포츠를 통한 평화교육 코치 트레이닝 어린이 모집 마감
관리자 | 2019.07.22 | 조회 421
관리자 2019.07.22 421
851
대학생 여러분 우리 함께해요! 평화가치를 알아가는 코치 참여 후기
관리자 | 2019.07.12 | 조회 217
관리자 2019.07.12 217
850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한국지역난방공사 대북인도협력사업 업무협약 체결
관리자 | 2019.07.12 | 조회 193
관리자 2019.07.12 193
849
프랑스 문화원과 함께 한 평화축구 사진 화보
관리자 | 2019.07.05 | 조회 218
관리자 2019.07.05 218
848
대한예수교장로회 경기노회, 북한 어린이돕기 성금 기탁
관리자 | 2019.07.04 | 조회 224
관리자 2019.07.04 224
847
평화 가치를 순간 순간의 일상에 연결하고 있는 평화축구 상반기 후기
관리자 | 2019.07.03 | 조회 265
관리자 2019.07.03 265
846
[모집] 제5회 스포츠를 통한 평화교육 코치트레이닝 참가자 모집
관리자 | 2019.06.24 | 조회 1260
관리자 2019.06.24 1260
845
'2019년 봄, 북 식량상황'을 주제로 제69회 평화나눔 정책포럼 개최
관리자 | 2019.06.04 | 조회 319
관리자 2019.06.04 319
844
[마감] 프랑스 문화원과 함께 평화축구교실 당일 행사 초등학생 어린이를 선착순 모집합니다!
관리자 | 2019.06.03 | 조회 583
관리자 2019.06.03 583
843
[긴급] 북한 어린이 긴급 식량지원 캠페인에 함께해 주세요!
관리자 | 2019.05.27 | 조회 741
관리자 2019.05.27 741
842
제6기 코리안 청소년 평화이니셔티브(KYPI) 선발 공지
관리자 | 2019.05.24 | 조회 365
관리자 2019.05.24 365
841
[초대합니다] 제69회 정책포럼 "2019년 봄, 북한의 식량 상황은?"
관리자 | 2019.05.22 | 조회 333
관리자 2019.05.22 333
840
북민협 등, 대북식량지원을 위한 합동기자회견 갖고 대국민 호소문 발표
관리자 | 2019.05.14 | 조회 347
관리자 2019.05.14 347
839
제12기 어린이 평화축구교실은 남북 정상이 판문점 분계선을 넘은지 꼭 1년이 지난 날에 마쳤습니다
관리자 | 2019.05.02 | 조회 369
관리자 2019.05.02 369
838
[인턴후기] 한반도 평화의 마르지 않는 지하수, 우리민족에서의 시간들 - 김영민
관리자 | 2019.05.02 | 조회 434
관리자 2019.05.02 434
837
해외 우리민족 어린이들의 꿈을 응원합니다 -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주정숙 단장
관리자 | 2019.05.02 | 조회 268
관리자 2019.05.02 2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