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연합뉴스] 북민협, 대선후보 진영에 대북 인도지원 정책건의서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04-12 14:23
조회
394
'북에 잘 전달되길'
'북에 잘 전달되길'(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12일 오전 인천시 중구 영진공사에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자원봉사자들이 밀가루·콩가루 실은 컨테이너를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이 밀가루·콩가루 200t은 북한 남포시 대안군 지역 탁아소·육아원·학교의 영유아·아동과 임신부·산모를 중심으로 분배될 예정이다. 2014.3.12 tomatoyoon@yna.co.kr


(서울=연합뉴스) 지성림 기자 = 국내 56개 민간 대북지원단체로 구성된 대북협력민간단체협의회(이하 북민협)는 11일 각 당의 대통령 선거대책위원회에 인도적 대북지원과 관련한 정책건의서를 보냈다고 밝혔다.

북민협은 정책건의서에서 "민간단체의 인도적 대북지원에 대한 자율성과 독립성이 보장돼야 한다"며 먼저 민간 차원의 대북지원 활동에 대한 정상화 조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앞으로의 대북지원은 단기적인 인도 지원과 함께 중장기적인 개발협력 사업 방식이 통합적으로 추진돼야 한다며 "남북 간 격차 해소를 위한 민관 공동의 중장기적인 개발협력 사업을 준비해야 한다"고 대선 후보들에게 촉구했다.

컨테이너에 실리는 대북 의약 지원물품
컨테이너에 실리는 대북 의약 지원물품(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31일 오후 인천시 중구 영진공사에서 평양 만경대어린이종합병원에 지원하는 의약품이 컨테이너에 실리고 있다. 이 의약품은 8월 2일 오전 인천항을 출발, 중국 단둥(丹東)을 거쳐 같은 달 10일께 북한 남포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2013.7.31 tomatoyoon@yna.co.kr


북민협은 "새 정부에 대한 국민의 기대는 그 어느 때보다 높다"며 "그중에서도 남북 간 신뢰 구축을 통한 남북관계 개선과 한반도 평화 구축의 과제는 매우 시급하고 중요한 기대 중 하나일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북민협은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민화협)와 공동으로 오는 24일 서울 프레스센터 기자회견장에서 각 대선 캠프의 통일·대북정책 책임자를 초청해 '차기 정부의 통일·대북정책 구상을 말하다'라는 주제의 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기사 바로보기>>>